판문동 시민수사대·바살위, 쓰레기 불법투기 합동 단속
판문동 시민수사대·바살위, 쓰레기 불법투기 합동 단속
  • 안영근 기자
  • 승인 2019.08.13 1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진주시청
사진제공=진주시청

판문동 시민수사대와 판문동 바르게살기위원회는 지난 12일 합동단속반을 편성해 쓰레기 불법투기 야간단속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야간단속에 참여한 판문동 시민수사대 대원, 바르게살기위원 등 30여 명은 평소 불법 투기 상습 지역인 원룸촌 등 주택밀집지역과 불법 소각 민원이 많은 농촌지역을 중심으로 쓰레기 불법투기 및 소각행위를 집중 단속했다.

사진제공=진주시청
사진제공=진주시청

또한 쓰레기 배출요일 및 생활쓰레기 무단투기 근절을 위한 홍보 활동도 병행하여 불법소각행위 2건을 계도하였다.

고재호 판문동장은 “주민 모두가 동참하여 불법투기 및 소각을 근절해야만 깨끗한 판문동을 만들 수 있다”며 “2020년 판문동 주민참여예산으로 쓰레기 불법투기 예방용 클린지킴이 이동식 CCTV도 설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쓰레기 불법투기로 적발될 경우 최대 100만 원까지 과태료가 부과된다.

사진제공=진주시청
사진제공=진주시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