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산림과학원, 천연잔디 활용도 향상 국민 인식 조사 시행
국립산림과학원, 천연잔디 활용도 향상 국민 인식 조사 시행
  • 최하늘 기자
  • 승인 2024.07.09 1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연잔디 활용도 향상을 위한 국민 인식조사 결과 (인포그래픽) (사진제공=국립산림과학원)
천연잔디 활용도 향상을 위한 국민 인식조사 결과 (인포그래픽) (사진제공=국립산림과학원)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원장 배재수)이 천연잔디 활용도 향상을 위한 국민 인식 조사를 시행한 결과 천연잔디의 만족도는 73.9점으로 높았다. 또한 경관 제공(24.9%), 탄소절감 및 산소발생(17.5%), 먼지 방지 및 대기정화(14.8%), 정신적 건강 증진 등 정서적 기능(10.5%)과 같이 다양한 기능적인 면에서도 만족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인식 조사는 전국적으로 천연잔디 시설(공원, 운동장, 축구장, 캠핑장 등)을 이용한 적 있는 20대부터 60대의 남녀 총 1113명(남 569명, 여 544명)을 대상으로 천연잔디의 인지도‧만족도‧활용도 인식 및 정책‧연구 분야 인식, 정책 개선 사항 등에 대해 온라인 설문 방식으로 진행되었다.

조사 결과 천연잔디에 만족하는 가장 큰 이유는 친환경적(47.7%)이기 때문이었으며 다양한 활동에 적합함(23.0%), 보기 좋음(15.1%)이 뒤를 이었다. 또 환경적 기여에 대한 인식은 78.7%, 정신건강 관련 기여에 대한 인식은 81.0%로 천연잔디의 환경 및 정신건강 기여도에 대한 인식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그 외 항목은 ▲천연잔디 활용 확대의 필요성에 대한 인식(76.1%) ▲잔디공원 조성에 대한 필요성(76.6%) ▲공공녹지 확대정책 필요성(71.3%) ▲잔디산업 활성화 방안 정책 필요성(72.1%) ▲국가 주도 잔디연구(70.5%) ▲잔디관리 관련 일자리 연계사업 및 정책(77.0%)으로 나타났다.

배은지 국립산림과학원 산림바이오소재연구소 연구사는 “설문조사 결과를 토대로 천연잔디를 확대 보급하기 위한 정책 제안 및 누구나 쉽게 잔디를 관리할 수 있는 기술 개발 등의 연구를 지속하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