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진주박물관과 기림의 날 행사에 참여하세요’
‘국립진주박물관과 기림의 날 행사에 참여하세요’
추모 메시지 쓰기·국화 문양 손거울 나눔 등
  • 최하늘 기자
  • 승인 2022.08.02 1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2년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 기념행사 홍보물 (사진제공=국립진주박물관)
2022년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 기념행사 홍보물 (사진제공=국립진주박물관)

국립진주박물관(관장 장상훈)은 2022년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 (매년 8월 14일)을 맞이해 오는 8일부터 14일까지 일주일간 기념행사를 개최한다.

행사 내용은 추모 메시지 쓰기(비대면), 도서 전시, 기림의 날 알고 가기(설문 조사), 국화 문양 손거울 나눔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먼저 오는 8일부터 일주일 동안 진행하는 ‘추모 메시지 쓰기’는 국립진주박물관 누리집에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를 기억하고 추모하기 위한 글을 쓰는 행사이다. 국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메시지를 작성한 참가자 중 선정된 100명에게는 모바일 도서 교환권을 증정한다.

오는 14일 기림의 날 당일 박물관 로비에서는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와 관련한 도서 전시, 기림의 날을 널리 알리기 위한 기림의 날 알고 가기 설문 조사 등의 행사가 열린다.

아울러 설문에 참여한 관람객에게는 국화 문양 손거울을 기념품으로 증정한다. 오는 14일 박물관을 찾은 관람객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은 일본군 위안부 문제를 국내외에 알리고 피해자를 기리기 위해 제정한 국가기념일로 매년 8월 14일이다.

한편 기림의 날은 2017년 12월 국회 본회의 통과 및 국가기념일 확정돼 2018년부터 시행됐다.

국립진주박물관은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들의 목소리를 기억하고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 매년 기림의 날 행사를 개최하고 있으며 2022년 올해 행사는 다섯 번째이다.

행사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국립진주박물관 누리집(http://jinju.museum.go.kr) 또는 누리소통망(SNS)을 참조하거나 기획운영과 전화 055-740-0620으로 문의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