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천시, 전 시민에게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사천시, 전 시민에게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1인 30만 원 지급(선불카드), 오는 8월 30일 부터 신청 가능
  • 최하늘 기자
  • 승인 2022.08.01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천시청 전경. (사진제공=사천시청)
사천시청 전경. (사진제공=사천시청)

사천시는 코로나19 이후 처음으로 지급되는 사천시 긴급재난지원금을 오는 8월 30일부터 지급한다고 밝혔다.

지원대상은 2022년 7월 31일 24시 기준 사천시에 주민등록을 두고 있는 사천시민이며 체류자격 영주권자와 결혼이민자도 지원대상에 포함된다.

또 출생을 축하하는 의미로 신청기간 마감일인 오는 9월 23일까지 출생한 아기도 지원대상에 포함된다. 그러나 외국인은 제외된다.

신청기간은 오는 8월 30일부터 9월 23일까지이며 전 시민에게 지원하는 만큼 신청 분산을 유도하기 위해 신청개시일로부터 1주일간 5부제(출생년도 끝자리)를 시행한다.

또한 맞벌이 부부와 근로자 등을 배려하기 위해 주말 접수 창구를 운영하는데 첫 번째 주말에만 운영한다. 출생년도 끌자리가 홀수인 시민은 토요일(9월 3일), 출생년도 끝자리가 짝수인 시민은 일요일(9월 4일) 방문 신청하면 된다.

특히 오는 9월 14일부터는 고령자·장애인 등 거동이 불편한 주민을 위해 찾아가는 신청 서비스도 운영할 예정이다.

신청은 세대주, 만19세 이상 세대원(2003년 8월 1일 이전 출생자)이 신분증 등 신청자격 대상별 서류를 구비해서 신청인 주민등록상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지원금액은 1인당 30만원이며 신청 즉시 선불카드를 지급한다. 2022년 11월 30일까지 사용해야 하며 기간 내에 사용하지 못한 지원금은 환수된다.

관내 신용카드 가맹점인 소상공업체에서 사용 가능하며 대형마트, 유흥업종, 사행업종 등에서는 사용이 불가능하다.

이번 재난지원금 지급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시청 누리집 또는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등에 배부된 안내문을 통해 확인하면 된다.

시는 전 시민에게 지급하는 지원금인만큼 신청에서 지급까지 원스톱 방식으로 처리해 시민불편을 최소화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시는 사업추진단을 구성하는 등 민선8기 박동식 사천시장의 핵심공약이며 1호 공약인 긴급재난지원금을 추석 전에 지급하기 위해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박동식 사천시장은 “코로나19를 극복하는 과정에서 지난 2년간 큰 고통을 감내한 시민들에게 감사하다”라며 “시장 1호 공약인 사천시 긴급재난지원금을 조금이라도 빨리 지급될 수 있도록 신속하고, 차질없는 집행에 주력하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