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41건 착한 선결제 운동, 코로나19 극복 행렬
241건 착한 선결제 운동, 코로나19 극복 행렬
8600여만 원 선결제, 소상공인에 힘 보태
  • 최하늘 기자
  • 승인 2021.01.07 0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진주시청
사진제공=진주시청

진주시는 지난해 12월 10일부터 진주시 자원봉사단체협의회(회장 방만혁), 진주시여성단체협의회(회장 육인자)를 시작으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자영업자를 돕기 위한‘착한 선결제 캠페인’을 펼쳤다.

시는 지난해 12월 10일부터 31일까지 22일간 사회단체와 시 공무원이 241건 8600여만 원의 착한 선결제에 참여했으며 개인 및 사적 모임에서 착한 선결제에 동참해 통계에 잡히지 않은 건까지 포함하면 상당하다.

코로나19의 장기화와 연말연시 방역대책 강화로 인해 각종 모임과 행사가 취소되고 소비가 위축되고 있어 더욱 어려움에 처한 소상공인에게 도움이 되고자 시작한 착한 선결제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새로운 소비문화 형태로 자리 잡아가고 있는 것은 진주시와 사회단체가 앞장서 추진한 결과라 할 수 있다.

조규일 시장은 “착한 선결제 캠페인은 종료되지만 지역사회 단체와 시민 여러분께서 자발적으로 계속 참여해 주시고 있다”라며 “소상공인에게 작은 보탬을 주는 착한 선결제가 지속적으로 이어져 얼어붙은 지역 상권에 온기를 불어넣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