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 코로나19, 9번째 확진자 총 46명 접촉
진주 코로나19, 9번째 확진자 총 46명 접촉
13명 음성, 33명은 검사 또는 예정 중
  • 최하늘 기자
  • 승인 2020.04.04 2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진주신문
© 진주신문

진주지역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9번째 확진자의 접촉자는 총 46명으로 확인됐다.

4일 현재까지 접촉자 46명 중 13명(가족1명, 행정복지센터 방문자 12명)은 음성, 나머지 33명(탑마트 주약점 계산원 1명, 탑 유황스파 이용자 32명)은 검사 중 또는 예정이다.

시에 따르면 진주9번 확진자는 지난 1일 오전 10시부터 34분까지 가호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직원 1명 등 총12명과 접촉했다.

또 오후 5시 11분부터 6시 25분까지 호탄동 탑 유황스파에서 직원 3명과 방문자 29명 등 총 32명을 접촉한 것으로 확인됐다.

2일에는 가호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오후 1시 26분부터 31분까지 머물렀다.

이후 오후 3시17분부터 51분까지 탑마트 진주주약점을 방문해 탑마트 계산원이 접촉자로 분류됐다.

또 진주윙스타워와 관련해 2562명이 진료를 받았으며, 이 중 1744명이 검사가 의뢰 중이다.

현재까지 919명이 음성 판정을 받았으며, 1명(진주9)을 제외한 나머지 그 외 824명은 검사 중이다.

윙스타워 내 상가, 업체, 기숙사 거주자 1,158명 중 현재까지 1,098명에 대해 조사한 가운데 유증상자는 82명으로 확인됐다.

시는 진주 윙스타워 내 스파를 14일(잠복기)이 지나는 4월 15일까지 폐쇄한다는 방침이다.